|4000|2 cd금리? 많은분 들이 이곳을 이용하고 있어요.

apclinic.co.kr

Qna
    서울시, 금융·보증기관과 대규모 사회주택·공동체주택 공급 협약
  • 대출금리는 CD연동제(기준금리+가산금리)로 운영하며 대출기간은 보증기간과 동일하게 15년으로 분할상환이 원칙이다, 협약체결에 따라 첫 수혜 사업지는 서대문구 연희동에 위치한 단지형 사회주택 '연희자락...
  • 당진지역 소상공인 경영안정 숨통 트인다
  • 대출금리는 CD금리(은행이 단기운영자금을 마련하기 위해 발행하는 양도성 예금증권의 발행금리)에 2%의 이자를 더 한 금리가 적용되지만, 충남도가 이자 2%에 해당하는 이자비용을 지원해 실제로 소상공인이 부담해야...
  • 당진시, 충남신용보증재단과 특례보증 협약
  • 대출금리는 양도성예금증서(CD)금리에 2%의 이자를 더 한 금리가 적용되지만, 충남도가 이자 2%에 해당하는 이자비용을 지원해 실제로 소상공인이 부담해야 하는 이자는 CD금리 수준에 불과하다. 특례보증자금을...
  • 당진시, 소상공인 특례보증자금 출연금 확대
  • 대출금리는 CD금리(은행이 단기 운영자금을 마련하기 위해 발행하는 양도성 예금 증권의 발행금리)에 2%의 이자를 더 한 금리가 적용되지만, 충남도가 이자 2%에 해당하는 이자비용을 지원해 실제로 소상공인이 부담해야...
  • 당진 소상공인 경영안정 숨통
  • 대출금리는 CD금리(은행이 단기운영자금을 마련키 위해 발행하는 양도성 예금증권의 발행금리)에 2%의 이자를 더 한 금리가 적용되지만, 충남도가 이자 2%에 해당하는 이자비용을 지원해 실제로 소상공인이 부담해야 하는...
블로그
    기준금리 올리니, 가계 대출금리 3년2개월來 최고
  • 한은 관계자는 “지난 11월 기준금리가 인상된 영향을 받았다”면서 “특히 양도성예금증서(CD)금리 등 단기금리가 큰 폭 올랐는데 이 부분이 일반신용대출 금리 상승으로 이어졌다”고 말했다. 가계대출뿐 아니라...
  • 지난달 채권 발행 규모 52조원…외국인 7조원 순매수
  • 기준 CD금리는 기준금리 동결 등으로 전월대비 1bp 상승한 1.65%를 기록했다..1월 중 QIB대상증권 등록은 2개 종목 8000억원, 1월말 현재 QIB대상증권 등록잔액은 91개 종목, 37조1000억원 수준을 보이고 있다....
  • ELS 잔액 10% 감소…주가 상승에 상환액 급증
  • 기초자산별로는 CD금리 등 금리를 기초자산으로 하는 DLS의 비중(40.3%, 3조1000억 원)이 높은 편이었다. 파생결합증권 발행 및 헤지운용에 따른 올 3분기 이익은 주요지수 상승에 따른 조기상환 증가, 파생상품...
  • 서울시, 보증공사·금융기관과 협약 사회주택·공동체주택 공급
  • 대출금리는 CD연동제(기준금리+가산금리)로 운영하며, 대출기간은 보증기간과 동일하게 15년으로, 분할상환이 원칙이다. '사회주택'은 공공임대주택과 민간임대주택의 중간영역으로 제한적 영리를 추구하는...
  • 12월 가계대출 금리 3년 2개월來 최고
  • 연말 단기결제성 자금수요가 몰린데다, CD금리 등 단기 시장금리가 상승한 영향으로 대기업 대출은 3.28%로 0.15%포인트, 중소기업 대출은 3.86%로 0.08%포인트 올랐다. 이에따라 기업대출과 가계대출의...
뉴스 브리핑
    증시 활황에 3분기 ELS 조기 상환 10조 가까이 증가
  • 기초자산별로는 CD금리 등 금리를 기초자산으로 하는 비중이 40.3%, 3조 1,000억원으로 가장 많았다. 3분기 DLS 상환금액은 6조 6,000억원으로 직전 분기보다 1,000억원 감소했다. 만기상환이 63.6%로 조기상환보다...
  • 3분기 파생결합증권 발행 25.8조…전분기比 7.1%↑
  • 사모(81.8%)와 원금비보장형(64.9%)의 비중이 높았고, 기초자산별로는 양도성예금증서(CD) 금리 등 금리를 기초자산으로 하는 DLS의 비중(40.3%)이 높았던 것으로 나타났다. DLS 상환액은 6조6000억원으로 같은...
  • 금소원, 금융소비자 10대 뉴스 발표
  • CD금리의 문제가 국내의 금융사건으로 크게 파장을 일으켰고, 지금도 관련 소송이 진행되고 있는 상황에서 CD금리의 대안으로 도입한 코픽스 금리조차 이처럼 불안정한 시스템으로 운영돼 왔다는 것은...
  • 서울시, 금융·보증기관과 손잡고 대규모 사회주택·공동체주택 공급한다
  • 대출금리는 CD연동제(기준금리+가산금리)로 운영하며, 대출기간은 보증기간과 동일하게 15년으로, 분할상환이 원칙이다, 협약체결에 따라 첫 수혜 사업지는 서대문구 연희동에 위치한 단지형 사회주택 ‘연희자락’...
  • 작년 12월 가계 대출금리 3.61%…3년2개월來 최고
  • 지난해 12월 주요 시장금리를 보면 단기물인 CD금리가 1.66%로 전월보다 0.21%p나 뛰어올랐다. 이렇다보니 주로 단기물에 연동되는 기업 대출금리가 전월보다 0.15%p 오른 3.64%를 나타냈다. 지난 2015년 4월(3.67...